7/20일부터 주한미국대사관 비자 발급 개시 > IRS 최신 뉴스

본문 바로가기
IRS 최신 뉴스

7/20일부터 주한미국대사관 비자 발급 개시

페이지 정보

작성자 최고관리자 작성일20-07-22 15:20 조회188회 댓글0건

본문

주한미국대사관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에 따라 중단했던 비자발급 업무를 유학생 등 일부 비이민 비자에 한해 재개했다.

미 대사관은 16일 홈페이지에 "주한미국대사관은 7월 20일부터 학생 및 교환 방문자를 위한 비자(F, M, J) 등 일부 비이민 비자 발급 업무를 재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어 "가능한 신속히 비자 신청을 처리할 계획이지만, 업무 적체로 신청자들의 발급 대기 시간은 다소 길어질 수 있다"고 설명했다.

미국은 코로나19가 대유행 단계로 접어든 지난 3월 20일 한국을 비롯한 세계 대부분 국가의 미국 대사관과 영사관에서 일상적인 비자 업무를 중단했다.

긴급한 치료목적, 가족 장례식 참석 등 시급한 용무로 미국 방문이 필요한 경우에만 긴급 비자를 발급했다.

그동안 비자면제프로그램(VWP)에 따라 전자여행허가제(ESTA)를 통해 최대 90일간 관광·상용 목적으로 미국을 방문하는 것은 가능했지만, 유학 등의 목적으로 비자를 발급받아 장기체류하는 것은 어려웠다.

이번에 중단 넉 달 만에 유학 비자 업무부터 재개하는 데에는 미국 대학들이 오는 8월부터 가을학기를 시작할 예정이라는 점이 고려된 것으로 보인다.

유학생은 미국 대학의 주요 수입원으로, 최근 미국 정부는 온라인으로만 수업을 듣는 경우 비자 발급 및 입국을 거부하겠다는 정책을 발표했으나 대학들의 거센 반발로 철회했다.

미 국제교육연구소(IIE) 통계를 보면 미국의 고등교육기관(대학)에 재학 중인 외국인 유학생 수는 지난해 기준 109만5천299명으로, 이 가운데 한국인 유학생은 4.8% 수준인 5만2천250명이었다.

미 국무부는 국가별 코로나19 상황에 따라 단계적으로 비자 업무를 재개하고 있으며, 대만에서는 지난 15일 재개했다.

미 대사관은 이민 비자 등 다른 비자 발급을 언제 재개할지는 명시하지 않았다.

한편 이미 납부한 비자 신청 수수료는 유효하며, 납부일로부터 1년 이내에 인터뷰 예약을 신청하는 경우 사용할 수 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의뢰현황

오늘본서비스

없음

위시리스트

  • 보관 내역이 없습니다.

JP US TAX Service Group

회사명. JP US TAX 미국세무신고
주소.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 194
사업자 등록번호. 620-32-00824 대표. 박민호 전화. 070-8098-9461 팩스. 02-6305-3476
개인정보 보호책임자. 정은나리 전자우편주소. jpustax@gmail.com 입금계좌신한은행 110-231-552442 부가통신사업신고번호 2020-서울마포-1179

2020 Copyright © Design JP US TAX SERVICE All rights reserved.

ORDER TRACKING

한진택배(TEL : 1588-0011)    

배송정보는 해당 택배사를 통해 조회가 가능하십니다

RETURN & EXCHANGE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 194

공지사항 및 이용안내를 참고하셔서 지정택배사로 반품요청해주세요

sns 링크